소화기클리닉 헬리코박터

헬리코박터

헬리코박터는 위장내에 기생하는 세균으로 위점막층과 점액사이에 서식합니다. 이 세균은 우리나라에 비교적 높은 빈도로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고령층에서 약 90%가 감염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위염, 위궤양, 위암 등의 위험인자로 분류되어 있기 때문에 제균치료를 받는 것을 권장합니다.

증상

급성 위염
감염 초기에는 명치의 가벼운 통증, 오심, 약한 몸살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조직검사에서 헬리코박터균 및 급성 염증반응을 대표하는 중성구가 확인되고 혈액 중에 헬리코박터 항체가 음성으로 나타날 때 진단합니다.
만성 위염
조직검사에서 위점막 세포의 손상, 각종 염증세포의 침윤, 림프구의 활성화, 위분비선의 변화, 장형세포의 배열 등이 관찰됩니다.
위암 수술 이력 또는 가족력이 있는 경우 전문의와 상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위궤양, 십이지장 궤양
위장 점막에 감염된 헬리코박터균이 위궤양과 십이지장 궤양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입니다.
따라서 헬리코박터균 감염에 대한 치료가 필수입니다.
위선암, 위림프종
헬리코박터균에 의해 만성 위염이 지속되면 위선암, 위림프종의 발생률이 높아진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무차별적인 치료는 권장되지 않으므로 전문가 진단 후 적합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치료법

  • 1

    가장 많이 쓰이는 치료법은 두 가지의 항생제와 강력한 위산 억제제를 병행하여 1~2주간 치료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 2

    두 가지 항생제를 병용했을 때 설사, 복통, 쓴맛, 오심 등의 부작용이 나타난다면 반드시 의사와 상의해야 합니다.

  • 3

    헬리코박터균 치료제를 처방 받을 경우 항생제 부작용을 경험한 적이 있는지 의사에게 미리 알려야 하며 처방된 약을 스케줄에 맞춰 복용합니다.

  • 4

    항생제 복용 중 임의로 중단할 경우 내성이 생기므로 다음 치료가 어려워질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